평택범대위 홈페이지입니다.

  HOME   ENGLISH   JAPAN

홈으로
평택미군기지 바로알기 평택 투쟁 역사 소식/보도 자료실 참여마당 연대사이트
자료실
문서자료
사진자료
영상자료
뉴스클리핑
 
 
 
 
 


벌금으로 집회·시위 자유 제한하려는가
 평택범대위  | 2007·09·05 17:34 | HIT : 7,918 | VOTE : 1,028 |
벌금으로 집회·시위 자유 제한하려는가

사설 / ⓒ 한겨레 (http://www.hani.co.kr).


지난 2월13일 정부-주민 합의로 일단락된 경기 평택 대추리 미군기지 이전반대 시위와 관련해 뒤늦게 벌금 통지서가 날아들고 있다. 지난달 말까지 주민과 시민단체 회원, 노동자 등 165명에게 1인당 100만~300만원씩 모두 4억원 가량의 벌금 통지서가 발부됐다고 한다. 지난해 이후 대추리 관련 시위로 연행된 사람이 680여명이니, 느닷없는 벌금 통고에 놀랄 사람은 더 늘어날 것 같다. 수백만원의 벌금은 노동자나 서민들에겐 결코 적은 돈이 아니다.
대추리만이 아니다. 장애인 관련 법 제정에 앞장섰던 장애인 활동가 65명도 ‘불법 시위’ 혐의 등으로 모두 1억2천여만원의 벌금형을 받았다고 한다. 적게는 20만원에서 많게는 1천여만원까지 벌금이 나왔다니, 특별한 수입이 없는 이들로선 징역보다 더 무겁게 느껴졌을 것이다.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반대 시위와 관련해서도 수백만원씩의 벌금형이 예사롭게 매겨지고 있다.

이런 벌금 사태는 정부의 ‘불법·폭력에 대한 형사상 무관용 원칙’과 무관치 않다. 김성호 전 법무장관은 얼마 전 “단순 시위 가담자도 벌금 부과나 불구속 기소 등을 통해 엄중히 처벌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강경 대처’가 사태를 해결하기는커녕 오히려 악화시킬 뿐이라는 사실은 군사독재 이후 숱한 사례를 통해 확인됐다. 대추리만 해도, 정책추진 과정에서 빚어질 수 있는 갈등에 대해 정부가 지나치게 공권력에 의존하는 바람에 악화된 측면이 있다. 서로 합의를 해놓고 또다시 보복성 처벌로 윽박지르려 한다는 인상을 준다면 또다른 갈등만 불러오게 된다.

무엇보다 과다한 벌금이 집회·시위의 자유를 사실상 제한할 가능성을 경계하지 않을 수 없다. 집회 참가자들이 자신이 감내할 만한 수준 이상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음을 의식하게 되면, 그것만으로도 이미 집회·시위의 자유는 위축된다. 정부가 이런 효과를 노렸다면, 헌법상의 권리를 마음대로 제한하려는 것이 된다. 그러지 않아도 현행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에 대해선, 사실상 집회 허가제로 변질되는 바람에 ‘불법’을 양산하고 있다는 비판이 무성하다. 실제로 한 장애인 시위대가 인도로 이동하겠다고 신고했다가 턱과 분리대 때문에 이동이 쉽지 않아 차도로 내려가자 불법이라며 벌금을 받은 일도 있다고 한다. 이런 처벌을 누가 수긍하겠는가.

기사등록 : 2007-09-03 오후 06:48:54  
     
113   美, `상당한' 지원전력 지속 제공 확인(종합)  평택범대위 07·11·12 10960
112   평택서 미군기지 기공식 규탄집회  평택범대위 07·11·13 14322
111   평택에서 사라져가는 것  평택범대위 07·11·09 8991
110   법원 "대추리 집회 단순 참가 시도 4명에 무죄"  평택범대위 07·10·31 7960
109   "남의 집에서 명절 쇠는 기분 누가 알겠어"  평택범대위 07·09·28 8333
  벌금으로 집회·시위 자유 제한하려는가  평택범대위 07·09·05 7918
107   주민떠난 대추리 '벌금폭탄' 4억  평택범대위 07·09·03 7838
106   주한미군 무인정찰기 경기도 동두천서 추락  평택범대위 07·09·05 7878
105   평택미군기지 이전공사 다음달 '첫 삽'  평택범대위 07·09·12 11358
104   [전북] 직도사격장 훈련 재개. 군산, 자동채점시설 조건부허가  평택범대위 07·09·05 8273
103   용산 미8군기지서 유출…녹사평역 오염 18억 2000만원 국가배상  평택범대위 07·08·22 8129
102   미군기지터, 어떻게 쓰지? 인천시-시민단체 '충돌'  평택범대위 07·08·22 8053
101   평택 미군기지 이전지 '마구잡이 공사'  평택범대위 07·08·22 9122
100   '군사주권 회복'과 거리 먼 전작권 환수 이행계획서  평택범대위 07·07·26 2409
99   “빠듯한 생계에 수백만원 벌금, 차라리 잡아 가두라”  평택범대위 07·07·26 2362
98   평택 미군전용 렌트하우스 ‘애물’  평택범대위 07·07·26 3395
97   평택미군기지 공사차량 난폭운전 '공포'  평택범대위 07·07·26 3193
96   카투사 병력 단계적 감축  평택범대위 07·07·26 2399
95   "美8군 한반도 잔류..미래형 군사령부로 개편"  평택범대위 07·07·26 2502
94   평택기지부지 3개구획으로 나눠 조성- 美측 3월부터 공사..韓측 하반기 시작  평택범대위 07·08·07 9353
123456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GGAMBO
       
평택범대위 경기도 평택시 팽성읍 대추리 159-2 마을회관 2층 (우 : 451-802) | Tel) 031-657-8111 e-mail) ufo-01@hanmail.net